'펜트하우스3' 김소연X최예빈, 위기에 놓인 욕망의 모녀
2021. 07.15(목) 11:26
펜트하우스3
펜트하우스3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펜트하우스3' 배우 김소연과 최예빈이 위기에 직면한다.

SBS 금요드라마 '펜트하우스3'(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 측은 15일 김소연과 최예빈의 스틸을 공개했다.

'펜트하우스3'는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서스펜스 복수극이다. 한 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전개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펜트하우스3'는 첫 방송 이후 6주 연속 시청률 1위를 달성하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는 천서진(김소연)은 오윤희(유진)의 청아아트센터 지분으로 마침내 청아아트센터 '제1대 센터장' 자리를 얻어냈다. 그러나 병원에서 의식을 차린 딸 하은별(최예빈)이 오윤희의 죽음을 생생하게 기억하는 절망적인 상황에 놓였다.

이런 가운데 천서진과 하은별이 얼어붙은 모습으로 서 있는 '충격의 눈동자' 현장이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수많은 기자들 앞에서 질의응답 시간을 갖던 천서진은 예기치 않게 벌어진 상황에 놀란 표정을 내비치고, 대기실에 있던 하은별 역시 무언가를 보고 거대한 충격에 휩싸인다.

급기야 수많은 기자들은 천서진이 아닌 전혀 다른 곳을 향해 카메라와 마이크를 내밀며 질문을 쏟아낸다. 이에 분노한 천서진과 대기실 뒤로 몸을 숨긴 하은별의 모습이 차례로 담기면서, 과연 욕망의 모녀가 어떠한 위기에 맞닥뜨리게 된 것일지 궁금증을 치솟게 하고 있다.

제작진은 "김소연과 최예빈은 탁월한 완급 조절 열연으로 순식간에 몰입도를 높이는 배우들"이라며 "천서진, 하은별 모녀의 일그러진 욕망이 과연 어떠한 결과를 초래하게 될지 앞으로 두 사람의 이야기를 주목해 달라"라고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소연 | 최예빈 | 펜트하우스3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