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니, 코로나19 확진 [공식입장]
2021. 07.20(화) 12:05
하니
하니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가수 겸 배우 하니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0일 오전 하니 소속사는 공식입장을 통해 "하니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하니는 함께 일정을 소화하던 스태프의 코로나 19 확진 사실을 인지하고 선제 검사를 진행해 이날 오전 양성 통보를 받았다.

하니는 JTBC 새 드라마 '아이돌: 더 쿱' 출연을 앞두고 촬영에 임하고 있다. 제작진은 하니 확진 소식을 접한 후 본 촬영 스케줄을 취소하고 동선이 겹치는 스태프들은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조치했다.

소속사는 "하니는 정부 지침을 이행하고 있으며 당사 역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하 하니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입니다.

하니(안희연)가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하니는 함께 일정을 소화하던 스태프의 코로나19 확진 사실을 인지하고 선제 검사를 진행하였고, 오늘(20일) 오전 양성 반응 통보를 받았습니다.

하니는 현재 정부의 지침을 이행하고 있으며, 당사 역시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하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