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자X제이쓴, IHQ 새 예능 '돈쭐내러 왔습니다' MC 발탁 [공식]
2021. 07.21(수) 13:07
이영자, 제이쓴
이영자, 제이쓴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방송인 이영자와 제이쓴이 '돈쭐내러 왔습니다' MC로 확정됐다.

IHQ 측은 21일 "이영자와 제이쓴이 새 예능프로그램 '돈쭐내러 왔습니다' MC로 낙점됐다"라고 밝혔다.

'돈쭐내러 왔습니다'는 코로나 시대로 인해 생존의 위기에 내몰린 자영업자들을 위해 탄생한 푸드 버라이어티다. 한숨으로 셔터를 내리는 자영업자의 가족, 지인의 의뢰를 받아 도전 먹방 목표를 정하고, 먹방 크리에이터들이 비밀리에 방문해 사장님이 웃을 때까지 음식을 주문해 먹으며 매출을 올려주겠다는 계획이다.

재료를 모두 소진하면 셔터를 내린 뒤 자영업자들의 고된 현실을 들으며 희망 지원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단순히 먹방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코로나 시대 이후 단 하루도 편할 날이 없었을 자영업자들에게 '돈쭐(돈으로 혼쭐)'이라는 기적 같은 하루를 선물해 줄 전망이다.

이영자와 제이쓴은 '돈쭐내러 왔습니다'의 중심축으로 활약한다. 두 사람은 다수의 예능프로그램에서 입증한 진행 실력으로 상처 받은 자영업자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어루만져 줄 것으로 보인다.

'돈쭐내러 왔습니다'는 오는 8월 첫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IHQ]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이영자 | 제이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