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박성제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 사과
2021. 07.26(월) 14:50
MBC
MBC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MBC 박성제 사장이 최근 불거진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MBC 박성제 사장의 '2020 도쿄 올림픽' 방송사고 관련 기자회견이 2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렸다.

이날 박성제 사장은 "머리 숙여 사죄드립니다. 저희 MBC는 전 세계적인 코로나 재난 상황 속에서 올림픽의 정신을 훼손하는 방송을 했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박성제 사장은 "지난 주말은 제가 MBC 사장에 취임한 이후 가장 고통스럽고 참담한 시간이었다. 특정 몇몇의 제작진에 징계를 내리는 것만으로는 해결할 수 없는 사건이기도 했다. 철저하게 원인을 파악하고 책임도 반드시 지게 하도록 하겠다"라고 약속하며 "대대적인 쇄신 작업에 나서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MBC는 최근 '2020 도쿄올림픽' 개회식과 남자 축구 중계 등에서 방송 사고가 발생한 바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MBC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