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밤' 황정민 "'인질' 촬영, 치열했지만 작업 자체가 재밌었다"
2021. 07.28(수) 22:21
푸른밤
푸른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푸른밤'에서 배우 황정민이 촬영 에피소드를 밝혔다.

28일 밤 방송된 MBC FM4U '푸른밤, 옥상달빛입니다'(이하 '푸른밤')의 '푸른밤 초대석'에서는 영화 영화 '인질'(감독 필감성·제작 외유내강) 주연 배우 황정민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인질'은 어느 날 새벽, 증거도 목격자도 없이 납치된 배우 황정민을 그린 리얼리티 액션 영화다. 제작진과 황정민의 노력으로 탄생한 생생한 현장감은 과연 그가 어떤 방법으로 인질범들과 대치하며 목숨을 건 탈주를 감행할지 예비 관객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이날 황정민은 촬영 에피소드에 대해 "치열하게 했지만 솔직히 작업하는 자체가 재밌었다. 출연 배우들과 연극 연습하는 것처럼 했다. 연습실을 직접 빌려서 촬영 한 달 전부터 동선 등을 같이 맞췄다"라고 말했다.

이어 "일반 관객분들은 얼굴이 생소한 친구들이다. 관객들이 납치범들의 얼굴을 알게 되면 안 되지 않냐. 그래서 2000:1에 달하는 오디션을 진행해서 뽑힌 친구들이다. 그러다 보니 연기를 정말 잘한다"라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사진=MBC FM4U '푸른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인질 | 푸른밤 | 황정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