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 11월 국내 론칭 확정 [공식]
2021. 08.13(금) 10:06
디즈니+
디즈니+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월트디즈니 컴퍼니(이하 디즈니)의 OTT 서비스 디즈니+(디즈니플러스)가 올 11월 론칭한다.

디즈니는 13일 오전 진행된 글로벌 3분기 실적 발표 컨퍼런스 콜에서 "디즈니+가 올해 11월 한국, 홍콩, 대만에서 공식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일본에서는 10월 중 일반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추가하며 서비스를 확장할 예정이다.

디즈니+는 현재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는 호주, 뉴질랜드, 일본, 싱가포르, 인도,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태국 등에서 서비스 중이다.

루크 강 월트디즈니 아태지역 총괄 사장은 "디즈니+는 탄탄한 브랜드 포트폴리오와 폭넓은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로 아시아태평양 소비자들로부터 예상을 뛰어넘는 큰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구독자 수 성장과 현지 파트너십 구축 등 지역 내 만족스러운 성과를 거두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뛰어난 스토리텔링, 우수한 창의성, 혁신적인 콘텐츠 제공을 통해 한국을 비롯한 아시아태평양 전 지역의 더 많은 소비자들에게 다가갈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디즈니+는 디즈니뿐만 아니라 마블, 픽사, 스타워즈, 내셔널지오그래픽 등 폭넓은 라인업의 영화 및 TV 프로그램 콘텐츠를 제공하는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디즈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디즈니 | 디즈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