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 바보’ 류수영 “딸 결혼? 상상이 안 된다” (편스토랑)
2021. 08.13(금) 15:37
신상출시 편스토랑, 류수영
신상출시 편스토랑, 류수영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편스토랑’ 류수영의 각별한 딸 사랑이 공개된다.

13일 방송하는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쌀’을 주제로 한 30번째 메뉴 개발 대결이 이어진다. 그중 류수영은 시원하고 달콤한 맛은 물론 건강에도 좋은 여름 메뉴들을 선보인다. 이 과정에서 류수영의 딸바보 아빠 면모가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이날 공개된 VCR 속 류수영은 5살 딸이 좋아하는 냉동딸기 아이스크림을 만들었다. 류수영은 “우리 딸이 좋아한다. 딸이 먹을 거라 설탕을 안 넣었는데, 안 넣어도 괜찮다. 이렇게 만든 아이스크림을 주면 몇 개 먹어도 죄책감이 덜하다”며 수제 아이스크림을 만들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류수영은 “아이도 아빠가 자기를 위해서 해주는 걸 안다. 그래서 더 좋아한다. 친구가 왔을 때 해줬더니 ‘우리 아빠가 해준거다!’라며 자랑도 하더라”며 뿌듯해했다. VCR을 통해 이를 본 ‘편스토랑’ 식구들은 “저런 아빠 또 없다”, “아빠들이 이런 걸 만들어준다면 얼마나 좋을까” 등 감탄을 쏟아냈다고.

이유리는 “(류수영이 아빠라면) 시집가기 싫을 것 같다”라고 말한 뒤, 류수영에게 “딸이 결혼하면 어떨 것 같나?”라고 깜짝 질문을 했다고. 순간 표정이 급 진지해진 류수영은 “아직은 상상이 잘 안 된다”라며 씁쓸해하는 모습을 보여 ‘편스토랑’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어 류수영은 “아빠에게 사랑을 많이 받으면 (자존감이 높아져서) 어지간한 남자는 거들떠도 안 보게 된다더라”며, 늘 딸에게 많은 사랑을 쏟는 딸바보 아빠의 깊은 속내를 드러내 웃음을 줬다.

이 날 류수영은 딸을 위한 냉동딸기 아이스크림 뿐 아니라 아침에 아이들 먹이기 좋은 초간단 볶음밥 등을 소개해 딸바보 아빠의 면모를 자랑했다. ‘1 가정 1 류수영 보급이 시급하다’라는 반응을 이끌고 있는 연예계 대표 사랑꾼 남편이자 딸 바보 아빠 류수영. 류수영이 전하는 지극한 가족사랑, 건강하고 시원한 여름의 맛 메뉴들은 이날 밤 9시 40분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류수영 | 신상출시 편스토랑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