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나귀귀' 정호영, 허재x현주엽 손절 부른 커밍아웃 [T-데이]
2021. 09.04(토) 22:08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허재와 현주엽이 정호영 셰프를 손절한 이유는 무엇일까.

5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는 죽은 음식도 살려 낸다는 23년차 일식 셰프 정호영의 기막힌 요리 심폐 소생술이 펼쳐진다.

앞선 촬영에서 정호영 셰프는 자신의 식당에 손님으로 찾아온 프로 야구 레전드 박용택과 심수창을 보자 크게 반가워했다. 알고 보니 정호영은 매년 시즌권까지 사서 응원을 다닐 정도로 못 말리는 야구 광팬이었던 것. 정호영은 이들을 위해 앞서 낙제점을 받은 미완의 신메뉴들을 순식간에 업그레이드시켜 대접했다고.

최애 팀 점퍼로 갈아입고 야구를 예찬하는 정호영을 불편하게 바라보던 허재와 현주엽은 이어진 정호영의 폭탄 발언에 불같이 화를 내며 "당장 전화번호를 지워버리겠다"고 했다는데. 어떤 말을 들었기에 두 사람이 '주엽TV'에서 동고동락한 동생을 단칼에 손절한 것인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제주도 분점 개점이 미뤄지면서 장장 4개월 동안이나 보스 정호영과 한 집에 살고 있는 셰프들의 숨막히는 합숙 생활도 그려진다. 일터에서 집까지 한순간도 떨어지지 않는 24시간 밀착 동거 생활을 지켜보던 김병현은 식을 쏟아냈고, 정호영에 대해 칭찬을 이어가던 마마무 솔라마저 "최악"이라고 180도 평가를 바꿨다고 해 도대체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본방송에 관심을 집중시킨다.

허재와 현주엽을 뿔나게 한 정호영의 핵폭탄급 커밍아웃은 이날 오후 5시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