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스센스2' 이상이, 감출 수 없는 마성의 매력 [TV온에어]
2021. 09.11(토) 05:58
식스센스2
식스센스2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식스센스2'에서 배우 이상이가 예능에 특화된 매력을 뽐냈다.

10일 저녁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식스센스2'에서는 유재석, 이상엽, 오나라, 전소민, 제시, 미주가 게스트 이상이와 함께 '눈으로 맛보는 미(美)친 비주얼 특집'을 주제로 비주얼 끝판왕 요리들 가운데 가짜를 찾아 나섰다.

이날 미주와 전소민은 한껏 꾸민 모습으로 등장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를 본 유재석은 "오늘 나올 게스트 정보가 유출됐다. 전소민 의상 보면 알 것 같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전소민은 "전혀 모른다"라고 발뺌했다.

이후 이상이가 미소를 머금고 모습을 드러냈다. 이상이의 등장에 멤버들은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미주는 MSG워너비의 '상상더하기'를 불렀고, 오나라는 정상동기의 '나를 아는 사람'을 열창하며 이상이를 반겼다.

한국종합예술학교 전설의 10학번 출신인 이상이는 "김성철과 동기였다. 학번 내에서 과대도 맡았다"라고 설명했다. 그러자 멤버들은 "공부 잘했을 것 같다. 리더십이 있는 것 같다. 엄친아 아니냐" 등의 칭찬을 건넸다.

유재석은 이상이가 출연 중인 tvN 주말드라마 '갯마을 차차차'를 언급하며 "거기에 김선호가 나온다"라고 이야기했다. 미주는 "이상이와 김선호 중에 누구냐"라는 질문에 "엄마와 아빠 고르라는 것 같다"라고 부끄러워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식스센스2

이상이는 KBS2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형제 호흡을 맞춘 이상엽과 뜨거운 포옹을 나누기도 했다. 이상이는 이상엽에게 "형을 만난다는 소식에 드라마 머리를 하고 왔다. 형 여기서 고통받는 것 같다"라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특히 이상이는 멤버들과 친해지기 위해 미주, 전소민 사이에 착석했다. 그는 "솔직하게 이상엽 형과 유재석 형이 있어서 마음이 정말 편하다"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제시는 "우리는 뭐냐"라고 이야기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전소민은 "보통은 게스트분들이 오시면 말을 하지 않는다. 근데 이상이는 계속 섞이려는 게 보인다"라고 칭찬했다. 유재석도 "내가 말하지 않았냐. 전형적인 과대상이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상이는 자신의 성격도 밝혔다. 그는 "혈액형은 A형이다. 내성적인 편이다. 바깥 모드가 딱 길러진 사회성이다. 혼자 있는 걸 많이 좋아한다"라고 털어놨다. 유재석 역시 "나도 내성적인 ISFP다"라며 공통점을 밝혔다.

또한 이상이는 남다른 먹성을 발휘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4대 명인의 컬래버 한식 다이닝부터 아트 푸드의 끝판왕 중식 코스, 계절을 담은 디저트 코스까지 요리가 나오는 대로 그릇을 싹싹 비워 가짜를 가려내기보다 식사하러 왔냐는 오해를 유발하기도 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N '식스센스2']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식스센스2 | 이상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