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이든 물어보살' 의뢰인 "철없는 고모, 정신 차리게 해주세요" [T-데이]
2021. 09.13(월) 16:14
무엇이든 물어보살
무엇이든 물어보살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철없는 고모를 위해 조카가 직접 나선다.

13일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130회에서는 고모와 조카가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이날 고모는 해맑은 표정으로 등장한 반면, 조카는 한숨을 쉬면서 고모가 철이 없고 돈을 많이 쓴다고 폭로한다. 옷이나 가방을 수십 개씩 사는 것은 물론, 요새는 아이돌 덕질에 빠져 굿즈나 손민수템에 아낌없이 돈을 쓴다고.

특히 고모는 새 굿즈를 '무엇이든 물어보살' 점집에서 개시하며 만족해하는데, 조카는 "이것도 고모 돈으로 산 게 아니라 우리 엄마한테 졸라서 받은 것"이라고 밝히고, 고모는 "이건 선물 받고 싶은 거였다"라고 말해 호기심을 모은다.

여기에 고모는 혼자서 하는 취미생활뿐만 아니라 공공장소에서 과한 행동을 하기까지 한다고. 이야기를 들은 이수근은 "'세상에 이런 일이' 나오고 싶어서 그러냐"라며 놀란다.

이에 고모는 본인이 자유롭게 사는 이유를 설명하고, 이런 고모를 위해 서장훈은 "네가 원하는 대로 살려면 패턴을 바꿔야 한다"라고 충고했다는 후문.

남달라 보이지만 모든 사람들이 공감할 만한 인생 고민을 가지고 있는 고모의 사연은 무엇일까. 보살 서장훈 이수근의 조언이 함께할 '무엇이든 물어보살' 130회는 이날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KBS Joy]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무엇이든 물어보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