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3' 최예빈 "배려 많았던 김소연, 내 인생의 롤모델" [인터뷰 맛보기]
2021. 09.14(화) 12:53
최예빈
최예빈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펜트하우스3' 배우 최예빈이 김소연에 대한 존경심을 드러냈다.

최예빈은 14일 서울 강남구 모처의 한 카페에서 티브이데일리와 지난 10일 종영한 SBS 금요드라마 '펜트하우스3'(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최예빈은 '펜트하우스'를 통해 모녀 호흡을 맞춘 김소연에 대해 "좋았다는 말로 부족할 것 같다. 이제는 김소연 선배와 전화만 해도 눈물이 흐른다. 마치 피를 나눈 가족 같은 느낌이 들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김소연 선배가 배려를 정말 많이 해주셨다. 현장에서 진심을 다해 연기하다 보니 에너지를 받았다. 새롭게 느껴지는 감정들도 있었다"라며 "항상 편안하게 촬영했던 것 같다. 덕분에 연기하는 게 너무 재밌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그는 "김소연 선배와 함께 호흡하면서 연기적인 부분뿐만 아니라 인간적인 모습도 많이 배웠다. 나중에 이런 선배가 되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내 인생의 롤모델이다"라고 이야기했다.

'펜트하우스3'는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서스펜스 복수극이다. 자식을 지키기 위해 악녀가 될 수밖에 없었던 여자들의 연대와 복수를 그린 이야기를 담았다.

최예빈은 극 중 천서진(김소연)과 하윤철(윤종훈)의 딸이자 성악을 전공하며 2인자에 머무르는 실력으로 엄마를 만족시키지 못해 늘 불안해하는 하은별 역을 연기하며 시즌 1부터 시즌 3까지 맹활약을 펼쳐왔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최예빈 | 펜트하우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