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 의혹' 조병규, 영화 '죽어도 다시 한번' 출연 확정 [공식]
2021. 09.14(화) 13:44
조병규
조병규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학교 폭력 의혹이 제기됐던 배우 조병규가 차기작을 결정했다.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측은 14일 "조병규가 영화 '죽어도 다시 한번'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라고 밝혔다.

'죽어도 다시 한번'은 배우가 꿈이었던 스턴트맨 우석이 사고로 인해 고등학생 시절로 돌아가게 된 후, 꿈에 대해 다시금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는 이야기다. 극 중 조병규는 40대에서 한순간에 고등학생으로 돌아가 버린 전우석 역을 연기한다.

조병규는 그동안 쌓아왔던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40대의 영혼을 지닌 고등학생 전우석의 변화를 폭넓은 감정선으로 그려낼 전망. 변화무쌍한 연기로 극의 재미와 몰입도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 '스토브리그', 'SKY 캐슬' 외에도 영화 '이 안에 외계인이 있다', '독고 리와인드', '김희선', '걸캅스' 등을 통해 꾸준히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정립해 나가고 있는 조병규. 작품을 거듭할수록 성장의 무게를 더하는 조병규가 또 어떤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조병규가 출연을 확정 지은 영화 '죽어도 다시 한번'은 내년 개봉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조병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