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D영상] 하정우 '무덤덤한 표정으로 선고공판 참석'

하정우 1심 선고공판

2021. 09.14(화) 15:17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오다솜 기자] 프로포폴을 불법 투약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배우 하정우의 1심 선고공판이 14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렸다.

이날 선고공판 참석차 하정우가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검찰은 지난달 열린 1심 결심공판에서 "동종범죄 전력이 없고 혐의를 모두 인정했다"며 하씨에게 벌금 1000만원을 구형했다. 또 추징금 8만8749원을 명령해달라고 요청했다.

하정우는 2019년 1월부터 같은해 9월까지 서울 강남의 한 성형외과에서 수면 마취가 필요 없는 피부미용 시술을 받으면서 프로포폴을 19회에 걸쳐 불법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해당 성형외과 원장에게 지인의 인적사항을 건네줘 이 지인이 프로포폴을 투약한 것처럼 진료기록을 9회에 걸쳐 허위로 기재하는 데 공모한 혐의도 받는다.


[티브이데일리 오다솜 기자 / 사진 송선미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다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