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진, '슈돌' 출연료 5000만 원 기부 "아픈 아이들 지원할 것"
2021. 09.17(금) 12:10
소유진
소유진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배우 소유진이 선한 영향력을 전파했다.

소속사 SOPM 엔터테인먼트 측은 17일 "대학적십자사 홍보대사 소유진이 추석을 맞이해 아픈 아이들 의료비 지원을 위해 5000만 원을 기부했다"라고 밝혔다.

소유진은 소속사를 통해 "COVID-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일부 지역에선 의료시설 이용에 제한이 생겨 경제적으로 어려운 아이들이 제때 치료를 받지 못하고 있다. 아이들이 걱정 없이 어디서라도 치료를 받게 하고 싶은 마음에 이번 기부를 결심했다"라고 전했다.

​해당 기부금은 저소득 취약계층 아동 중에 치료가 급한 어린이들을 선정해 1000만 원씩 5명에게 의료비를 지원하는 곳에 사용하게 된다.

소유진은 지난해에도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내레이션 전액을 기부하였고, 대한적십자사에 COVID-19로 피해 입은 소외 계층에 1억 기부, 그리고 연세대 세브란스병원과 국제 구호개발 NGO단체인 '베이브더칠드런' 등 다양한 곳에 나눔을 실천하면서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OPM 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소유진 | 슈돌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