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홍경민, 신영숙 무대 구성에 감탄 "나는 만만한 편"
2021. 09.18(토) 18:50
불후의 명곡
불후의 명곡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불후의 명곡'에서 가수 홍경민이 신영숙 무대 퀄리티에 감탄했다.

18일 저녁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는 추석 특집으로 '세계 속의 태권도'편으로 꾸며져 홍경민, 서제이, 신영숙, 박구윤, 신유, 육중완밴드, K타이거즈, 위아이가 출연해 맞대결을 벌였다.

이날 MC 김신영은 신영숙의 무대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신영숙은 "뮤지컬 '엑스칼리버' 배우 13명과 함께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를 들은 홍경민은 표정이 급격히 어두워지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자 MC 신유는 "홍경민도 만만치 않다"라고 힘을 실어줬다. 하지만 홍경민은 "만만하다"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후 무대에 오른 신영숙은 조수미의 '챔피언(Champions)'을 열창했다.

신영숙의 무대는 마치 뮤지컬을 연상케 했다. 신영숙은 폭발적인 가창력, 앙상블과 함께하는 열정적인 퍼포먼스 등으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무대가 끝난 뒤, 이를 지켜보던 외국인 판정단들은 기립 박수를 보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불후의 명곡']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불후의 명곡 | 신영숙 | 홍경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