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11월 미국 LA서 오프라인 콘서트…해외투어 재개?
2021. 09.28(화) 09:12
방탄소년단 LA 콘서트
방탄소년단 LA 콘서트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에서 오프라인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힌 가운데, 해당 공연이 K팝 가수들의 해외투어 재개에 시발점이 될 수 있을 것인지에 세간의 이목이 쏠렸다.

방탄소년단은 28일 오전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Weverse)와 공식 SNS를 통해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LA' 오프라인 공연을 미국 LA에서 개최한다"라고 알렸다.

공연은 오는 11월 27~28일, 12월 1~2일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릴 예정이다. 방탄소년단의 오프라인 공연은 지난 2019년 서울에서 펼쳐진 '2019 BTS 월드 투어 러브 유어셀프 : 스피크 유어셀프 더 파이널(WORLD TOUR LOVE YOURSELF: SPEAK YOURSELF THE FINAL)' 이후 2년 만이다.

이 공연을 통해 K팝 가수들의 해외 공연길이 다시 열릴 수 있을 것인지에 세간의 이목이 쏠렸다. 지난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전 세계를 덥치며, 사실상 해외 투어가 중단된 바 있다. 온라인을 통해 비대면 공연이 주로 열렸지만, 이는 K팝을 향한 해외 팬들의 열정을 다 채울 수 없다는 우려가 있었다.

최근 일부 가수들이 유럽 등에서 오프라인 공연 무대에 섰다는 보도들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방탄소년단의 오프라인 공연이 선후배 K팝 가수들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 것인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2년 만의 오프라인 공연에 앞서 오는 10월 24일 온라인 콘서트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를 펼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빅히트뮤직]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방탄소년단 | 방탄소년단 LA 콘서트 | 빅히트뮤직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