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무해' 오늘(14일) 첫방, 공효진의 탄소제로 프로젝트
2021. 10.14(목) 09:16
오늘 무해
오늘 무해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오늘 무해'가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KBS2 새 예능프로그램 '오늘부터 무해하게'(이하 '오늘 무해') 측은 14일 첫 방송을 앞두고 관전 포인트를 밝혔다.

'오늘 무해'는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이 에너지 자립섬 죽도에서 일주일 동안 펼치는 탄소제로 생활 도전기를 그린다. 세 배우가 필(必) 환경 시대를 맞아 최소한의 물건으로 자연에서 흔적없이 머물기 위한 탄소 다이어터 도전을 예고한다.

특히 공효진이 '오늘 무해'의 공동 기획자로 프로그램 전반에 참여했으며 이천희, 전혜진의 5년 만의 부부 동반 예능으로 주목받고 있다.

◆ 공효진X이천희X전혜진의 반전 매력

누구보다 환경에 진심인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이 전방위 활약을 펼친다. 공효진은 이천희, 전혜진 부부를 죽도행 메이트로 성사시키는 등 기획, 출연, 섭외까지 일당백의 활약을 보여주며 공대장 포스를 폭발시킨다.

또한 자가발전 자전거를 돌려 전기를 얻고 텃밭에서 구황작물을 캐는 등 에너지 자립섬 죽도의 의식주 생활에서 탄소 배출을 줄이기 위해 엉덩이 가벼운 행동대장으로 활약한다.

능숙한 목공 솜씨를 자랑하는 이천희는 젓가락에서 도마, 테이블 등을 직접 만들며 죽도 라이프에 없어서는 안 될 천가이버 매력을 발산한다. 여기에 탄소제로 프로젝트의 첫 발걸음이었던 짐싸기부터 다진 마늘, 고추장 등 조미료를 챙기며 요리에 누구보다 진심을 드러낸 전혜진이 쓰리포 막내의 똑 소리 나는 살림 스킬을 선보인다.

◆ 실생활에서 실천 가능한 저탄소 미션 도전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이 탄소제로 프로젝트를 펼칠 죽도는 태양열을 통해 전기를 만들고 차, 오토바이 등이 전무한 에너지 자립섬으로 자전거와 튼튼한 두 다리가 유일한 이동수단이다.

이에 세 사람은 탄소 배출을 안 만드는 7일간의 캠핑 동안 자신들에게 주어진 저탄소 미션에 도전하고 이를 위한 전략적 협업 프로젝트 진행을 예고한다. 실생활에서 남녀노소 누구나 실천 가능한, 탄소제로를 위한 세 사람의 작은 실천이 큰 퍼즐의 움직임이 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 세 사람의 20년 지기 케미

기후 변화, 식습관, 환경이라는 공통 관심사와 함께 누구보다 환경에 진심인 캠핑 메이트로 지내오며 돈독한 우정을 쌓아온 세 사람. 이렇게 마음 잘 맞는 세 사람이 손잡은 프로젝트인 만큼 첫 방송부터 예열이 필요 없는 케미를 기대하게 한다. 또한 세 사람이 기획에서 실천까지, 말보다 행동을 앞세워 주도적으로 이끌어가는 열혈 찐환경러로의 변신이 훈훈한 미소를 선사할 것이다.

◆ 공효진 반려견 '요지'의 활약

마지막으로 공효진의 반려견 요지가 견(犬) 인생 첫 캠핑에 도전한다. 요지가 나고 자란 서울을 떠나 에너지 자립섬 죽도에서 새 친구들을 사귀는 과정과 견생 최초의 특별한 경험이 시청자들을 절로 미소 짓게 할 예정이다.

특히 죽도 친구들과 어떤 새로운 추억을 만들었을지, 아름다운 죽도를 배경으로 펼쳐질 요지와 친구들의 귀염뽀짝한 활약이 색다른 재미를 예고한다.

'오늘 무해'는 이날 밤 10시 40분 첫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공효진 | 오늘 무해 | 이천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