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 태양' 김지은, '심야괴담회' 출격 "난 귀신 전문 배우" [T-데이]
2021. 10.14(목) 09:48
심야괴담회, 김지은
심야괴담회, 김지은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검은 태양'의 김지은이 '심야괴담회'에서 달콤살벌한 입담을 뽐낸다.

14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심야괴담회'에는 MBC 금토드라마 '검은 태양'의 주역 김지은이 뜬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검은 태양'에서 남궁민과 남다른 호흡을 맞추고 있는 김지은이 등장해 시선을 끌었다. 이어 김지은은 "사실 귀신 역할 전문 배우"라고 본인을 소개해 의문을 자아냈다. 알고 보니 '러블리 호러블리' '타인은 지옥이다' 등 여러 드라마에서 귀신 역할을 섭렵한 배우였던 것.

김지은은 자신이 직접 겪었던 공포 경험담도 소개해 출연진들을 소름 돋게 했다. "대학교 졸업 후 혼자 살기 시작했다"는 김지은은 "어느 날엔 갑자기 '드르륵드르륵' 무언가를 끌고 가는 듯한 소음이 일정한 시간에만 반복됐다. 참다 참다 '조심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라고 이웃집에 쪽지를 붙여 놓았는데, 다른 이웃 주민이 쪽지를 들고 내게 달려왔더라"라면서 이어진 이웃 주민의 말에 충격에 휩싸였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한편 김지은이 출연하는 '심야괴담회'는 14일 밤 11시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검은 태양 | 김지은 | 심야괴담회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