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연예
‘알랭 들롱 前 아내’ 나탈리 들롱 암 투병 사망, 향년 79세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배우 알랭 들롱 전 부인 나탈리 들롱, 그가 사망했다. 향년 79세. 21일(현지시각) AFP 통신은 알랭 들롱, 나탈리 들롱 아들 앙토니 들롱의 말을 인용해 나탈리 들롱이 이날 프랑스 파리에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향년 79세. 보도에 따르면 나탈리 들롱은 가족, 친구들이 지켜보는 앞에서 숨을 거뒀다. 이에 대해 앙토니 들롱은 나탈리 들롱 사인이 암이라고 명시했다. 알랭 들롱은 전 부인 나탈리 들롱 사망 소식을 접한 후 마음이 아프다며, "꾸준히 연락…

숨막히는 아찔 시스루룩
믿고 보는 스타 공항패션
이건 몰랐지? 반전 뒤태!
입덕 부르는 女 아이돌
시선 싹쓸이 파격 드레스
시선 강탈 美친 각선미
화려한 무대 위에 스타들~
연예계 훈남 전성시대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