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붉은달 푸른해’ 붉은 울음이 알려준 사각지대 (종영)…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붉은 달 푸른 해’가 아동학대라는 사회 현안의 어둔 그림자를 플롯 곳곳에 심는 강수를 성공시키며 한국 추리물사(史)에 새로운 한 획을 그었다. 회당 극본의 균일한 필력이 없다면 좀처럼 쉽지 않았을 도전이다. 도현정 작가의 이 같은 공력에 연출도 배우도 탄력을 받은 것은 당연지사다. 모든 제작진이 이 사회의 아동학대, 나아가 어둔 사각지대 전반을 상징하는 ‘붉은 울음’의 비애를 체화했다는 인상이다. 16일 밤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붉은 달 푸른 해’(극본 도…

입덕 부르는 女 아이돌
화려한 무대 위에 스타들~
시선 강탈 美친 각선미
숨막히는 아찔 시스루룩
연예계 훈남 전성시대
시선 싹쓸이 파격 드레스
믿고 보는 스타 공항패션
이건 몰랐지? 반전 뒤태!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