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해석은 관객들 몫"…공유, '82년생 김지영' 이슈에 답하다 [인터뷰]

[티브이데일리 김지현 기자] 그래서 공유는 왜 영화 ‘82년생 김지영’에 출연했을까. 엔딩 크레딧이 올라갈 때 머리 속을 스쳤던 질문이다. 여성을 전면에 내세우고, 여성으로서의 삶을 고민하는 이 작품에서 공유는 무엇에 끌렸을까. 문득 그의 가치관과 젠더 감수성이 궁금해졌다. “동명의 소설을 처음 접한 건 뉴스에서 였어요. 연예인 한 분이 그 소설을 읽었다는 이유로 비난을 받았다는 내용이었죠. 소설 내용이 뭔지 전혀 몰랐지만, 책 한권을 읽었다는 이유로 비난을 받는 건 제 상식에서는 이해하기 …

이건 몰랐지? 반전 뒤태!
숨막히는 아찔 시스루룩
화려한 무대 위에 스타들~
연예계 훈남 전성시대
시선 강탈 美친 각선미
시선 싹쓸이 파격 드레스
믿고 보는 스타 공항패션
입덕 부르는 女 아이돌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