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눈이 부시게, 나이듦의 미학 [TV공감]

[티브이데일리 윤지혜 칼럼] 눈이 부시게 반짝이던 시간들을 하루씩 잃어버려야 한다는 상실감만 있는 게 아니었다. 결국 나이가 든다는 건, 사람이란 존재가 얼마나 빈약 하고 비루한 지를 깨닫는 일인 동시에 사람이란 존재 자체에서 뿜어 나오는 오롯한 힘을 알게 되는 일이었다. 늙어버린 혜자의 삶은, 사라지는 기억 속에서, 지난날을 끊임없이 반추하는 속에서 그저 여전히 반짝이는 젊은 생명일 뿐이었다. 젊음이 죽음에 점점 가까워질 때, 그러니까 젊음이 자신의 한계를 점점 인식해갈 때, 우리는 나이가…

이건 몰랐지? 반전 뒤태!
시선 싹쓸이 파격 드레스
시선 강탈 美친 각선미
믿고 보는 스타 공항패션
연예계 훈남 전성시대
입덕 부르는 女 아이돌
화려한 무대 위에 스타들~
숨막히는 아찔 시스루룩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