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가요공감] 위기에 봉착한 ‘YG’, 고유의 색이 사라…

[티브이데일리 윤지혜 칼럼] 우리는 다음과 같은 경우에 ‘애플의 위기’를 말하곤 했다. 스티브 잡스가 고수하던 아이폰의 크기에 변화가 찾아왔을 때, 보급형 제품군이 만들어졌을 때 등등, 단순히 크기가 바뀌고 판매방식이 달라져서가 아니다. 겉으로 드러난 어떤 변화는 종종 내면의 중요한 부분이 달라졌음을 의미하는 까닭이다. ‘YG 엔터테인먼트’(이하 ‘YG’)가 가요계에 공헌한 바는 크다. ‘빅뱅’과 ‘투애니원’이란 그룹을 음악성이나 스타성 부분에서 세계 시장으로 당당히 입성시킴으로써 ‘K팝’…

이건 몰랐지? 반전 뒤태!
시선 강탈 美친 각선미
믿고 보는 스타 공항패션
입덕 부르는 女 아이돌
연예계 훈남 전성시대
시선 싹쓸이 파격 드레스
화려한 무대 위에 스타들~
숨막히는 아찔 시스루룩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