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china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특별시민' 곽도원, 그가 '무채색'을 고집하는 이유 …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장미 대선'을 2주 앞두고 정치 드라마를 들고 충무로로 돌아온 곽도원. 인터뷰 내내 그는 자신의 이름 위에 어떠한 색도 입히지 않기 위해 신중히 단어를 골랐다. 인간 곽도원이 가지는 이미지가 영화의 본질을 가릴까 염려된다며, "그럴 바에야 끝까지 무채색으로 남겠다"는 것이다. '특별시민'(감독 박인제)은 현 서울시장 변종구(최민식)가 차기 대권을 노리고 최초로 3선 서울시장에 도전하는 치열한 선거전을 그린 이야기다. 영화는 변종구 시장의 선거전을 통해 그의 권력…

입덕 부르는 女 아이돌
시선 싹쓸이 파격 드레스
믿고 보는 스타 공항패션
이건 몰랐지? 반전 뒤태!
화려한 무대 위에 스타들~
시선 강탈 美친 각선미
연예계 훈남 전성시대
숨막히는 아찔 시스루룩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