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나귀귀' 한기범 "후배 허재, 쾌활하고 승부욕 강한 친구"
2021. 02.28(일) 18:05
당나귀귀
당나귀귀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당나귀귀'에서 전 농구선수 한기범이 허재를 언급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귀')에서는 현주엽, 정호영, 박광재는 제 4의 멤버로 합류하기로 한 허재와 함께 새로운 투자자를 만나러 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현주엽, 정호영, 박광재, 허재는 투자자로 한기범을 선택한 뒤, 만나러 갔다. 현재 한기범은 전국 10여 개 지점 농구 교실을 운영하고 있었다. 하지만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휴업 상태라고 밝혔다.

허재는 한기범을 투자자로 추천한 이유에 대해 "중앙대학교 입학할 때부터 같이 선수 생활을 했다. 전성기를 함께한 인연이 있다. 성격도 잘 알고, 선배가 워낙 착하시다"라고 이야기했다.

네 사람은 한기범을 위해 준비한 갈비찜을 전달했다. 이들은 맛있게 나눠 먹으며 이야기를 나눴다. 그러던 중 한기범은 허재에 대해 "쾌활하고 승부욕 강한 친구였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당나귀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