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일 "목에 혹 제거 수술, 좋아지고 있다" (미스터라디오)
2021. 03.02(화) 09:37
양준일
양준일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미스터 라디오'에서 가수 양준일이 최근 수술을 받았다고 근황을 전했다.

1일 방송된 KBS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에는 신곡 '렛츠 댄스(Let's Dance)'로 돌아온 양준일이 출연했다.

이날 양준일은 "목에 혹이 계속 커져서 제거 하지 않으면 위험할 수 있다더라. 그래서 제거했다"며 수술을 받은 근황을 밝혔다. 이어 "목과 얼굴 신경이 연결되어 있어서 일일이 떼는 힘든 수술이었는데, 한국 의료진 분들 최고다. 너무 잘해주셨다. 아직은 치과 갔다온 것처럼 마비의 느낌이 있다. 그래도 매일 좋아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한 청취자가 "늘 긴머리인데, 짧게 자를 생각은 없나"라고 묻자, "긴 머리를 좋아한다. 머리가 길어야 스타일링을 다양하게 할수 있다. 당분간 자를 생각이 없다"며 긴 머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말투가 너무 다정하다. 바쁠 때 집에서 전화와도 이렇게 다정하게 받으시나"라는 청취자 질문에는, "아무리 바빠도 가족 전화는 당장 받는다. 내가 일하러 나온걸 아는데 전화 했다는건, 급하다는 뜻이다. 그래서 가족 전화는 당장 받는다"고 답했다.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는 매일 낮 4시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