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8주년 특집, 이규형 첫 타자 [T-데이]
2021. 04.01(목) 14:13
나 혼자 산다, 이규형
나 혼자 산다, 이규형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나 혼자 산다’가 8주년 맞이해 ‘어머나 반갑습니다’ 특집의 첫번째 주자로 배우 이규형을 소환한다. 본업인 뮤지컬 배우로 컴백한 이규형은 바이크 라이딩으로 전주에 위치한 공연장에 도착, 뮤지컬 리허설 현장을 공개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2일 밤 11시 10분 방송하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공연을 위해 전주로 향하는 배우 이규형의 모습과 뮤지컬 리허설 현장을 공개한다.

지난 해 7월 ‘나 혼자 산다’에 첫 출연해 리얼한 일상을 공개했던 배우 이규형이 다시 보고 싶은 무지개 회원으로 소환됐다. 이규형은 본업인 뮤지컬 공연을 하기 위해 바이크를 타고 전주로 향한다. 주행풍(?)을 맞으며 한참을 달려 공연장에 도착한 그는 리허설 중 음이탈을 내고도 묘하게 설득시키는 능청 화법으로 해명에 나서 웃음을 유발한다.

함께 무대에 오른 배우들과 환상 호흡으로 애드리브를 주고 받으며 즐거운 분위기 속에서 리허설이 진행되는 가운데 이규형은 단짠을 오가는 감정 열연을 펼쳐 극의 몰입도를 고조시켰다는 전언이다.

그런가 하면 이규형은 뮤지컬, 드라마 등 다방면으로 활약 중인 배우 김성철과 전화 통화를 한다. 김성철은 이규형에게 뜻밖의 자극을 안겨줬다고 해 이들이 어떤 대화를 나눴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작품으로 인연을 맺은 배우 유연석, 정경호와의 전화 통화에서 ‘찐친’ 모먼트를 보여줬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리허설을 마치고 숙소에 들어온 이규형은 다음 작품을 준비하기 위해 동료 배우에게 부산 사투리 과외를 받는다. 이규형은 사투리 원어민도 깜짝 놀랄만한 사투리 실력을 보여줬다고 해 그의 실력이 어느 정도일지 기대를 모은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