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미산장' 박명수, 김민종에 "윤다훈 때문에 장가 못 가는 거 아니냐"
2021. 04.15(목) 23:02
수미산장
수미산장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수미산장'에서 박명수가 김민종과 결혼에 대해 말했다.

15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수미산장'에서는 절친 사이로 유명한 김민종과 윤다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민종과 윤다훈은 절친답게 친해진 계기부터 설명했다. 김민종은 "형이랑 같이 주인공을 할 때가 있었다. 그때 처음 만났다. 당시 다훈이 형이 광고를 정말 많이 해서 항상 여유자금이 있었는데, 어느 날 나한테 자기가 회식 비용을 쏠 테니 자리 좀 잡아달라고 하더라. 그렇게 회식을 하는데 끝날 때 즈음 매니저를 부르더라. 매니저가 돌아오니 봉투가 손 안에 가득이었다. 알고 보니 스태프들이 집에 갈 택시비였다. 그때의 감동으로 지금까지 만나고 있다"고 밝혔다.

윤다훈은 " 제 주변에 지인이 많지 않냐. 그럼에도 그 사람들과 민종이를 바꾸지 않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다"고 해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이 가운데 박명수는 "윤다훈 씨랑 너무 부부 같으니까 아직도 장가를 못 가는 거 아니냐"고 했고, 윤다훈은 "진심으로 장가를 가길 바란다"고 반박하면서도 "그런데 가기 쉽지 않을 거라 본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수미산장']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