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김영옥, 여전한 '영웅앓이'…"임영웅 노래 들으면 힐링 된다"
2021. 06.20(일) 20:33
스타다큐 마이웨이
스타다큐 마이웨이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김영옥이 여전한 임영웅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20일 방송된 TV조선 교양프로그램 '스타다큐 마이웨이'에는 최선자와 김영옥이 출연했다.

이날 연관 검색어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김영옥은 임영웅에 대한 이야기가 나오자 함박웃음을 지었다. 김영옥은 이미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해 임영웅을 향한 팬심을 뽐낸 바 있다.

김영옥은 "정말 여럿한테 효도를 하는 것 같다. 남녀노소 가리지 않는다. 슬픈 노래를 들으며 오히려 힐링이 된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제작진은 "60년 지기 절친 최선자와 임영웅의 약속이 동시에 잡히면 어떨 것 같냐"고 물었고, 고민하던 김영옥은 "셋이 같이 먹게 해줘라"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