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훈, 넷플릭스 ‘블랙의 신부’ 캐스팅
2021. 07.21(수) 18:50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배우 박훈이 넷플릭스 시리즈 '블랙의 신부'에 캐스팅됐다.

소속사는 21일 박훈이 최근 '블랙의 신부'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해당 작품은 상류층 결혼정보회사의 최고 등급인 블랙과의 결혼을 꿈꾸며 각자의 욕망을 향해 달려가는 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넷플릭스 시리즈다.

극 중 박훈은 잘나가는 교수이자 아버지의 막대한 재산을 두고 유선(차지연 분)과 갈등을 벌이는 '차석진' 역을 맡았다. 욕망의 사회, 대한민국을 살아가는 이들의 적나라한 이야기가 담길 드라마인 만큼, 차석진으로 분한 박훈이 이번에는 어떤 모습으로 색다른 매력을 발산할지 기대가 모인다.

이번 '블랙의 신부'는 박훈에게 첫 넷플릭스 시리즈 도전이라는 의미를 지녔다. 그간 무대를 시작으로 브라운관, 스크린까지 진출해 여러 방면에서 활발한 활약을 보이며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과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 받아왔지만, 전 세계 시청자들과 만나는 건 처음이다.

박훈은 '태양의 후예'의 단단한 군인,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의 카리스마 NPC, '아무도 모른다'의 악랄한 악역, '미드나이트'의 묵직한 동생 바보 등 매 작품 빈틈없는 연기력으로 대중에게 깊은 인상을 남겨왔다. '블랙의 신부'는 오직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