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코로나19 밀접접촉자→자가격리, 방송가 비상 [이슈&톡]
2021. 07.23(금) 17:32
유재석
유재석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방송인 유재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방송가에는 비상이 걸렸다.

23일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 스태프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유퀴즈' MC인 유재석 조세호를 비롯해 스태프 전원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현재 유재석은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밀접접촉자로 분류된 만큼 보건당국의 방침에 따라 23일부터 자가격리에 들어간다. 조세호 역시 함께 검사를 받았으며, 앞서 얀센 백신을 접종 받았고 자가검사키트에서는 음성 판정을 받은 상황이다.

'국민 MC'로 불리며 방송가를 종횡무진하던 유재석이기에 그의 자가격리 소식에 온 방송국이 긴장의 끈을 늦출 수 없게 됐다. 유재석은 현재 '유퀴즈'를 비롯해 tvN '식스센스2', SBS '런닝맨',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 중이다.

'유퀴즈' 이후 여타 프로그램의 녹화에 참여한 적은 없지만, 검사 결과와 무관하게 밀접 접촉자로 분류될 시 의무적으로 2주 간 자가격리에 들어가야 한다. 방송 녹화 스케줄에 차질이 생길 수 밖에 없는 상황.

다행히 '놀면 뭐하니'는 2020 도쿄올림픽 중계로 인해 이미 3주 간 결방이 확정돼 있었고 이에 따라 녹화가 없었다. 제작진은 유재석의 건강 상태를 지켜보며 녹화 재개 시점을 정할 예정이다. 매주 월요일 녹화를 하는 SBS '런닝맨' 역시 예정된 녹화를 취소했다. 마찬가지로 올림픽으로 인한 결방이 예정돼 있어 편성에 문제가 생기는 확률은 적다.

다만 24일 토요일 녹화 예정이었던 '식스센스2'는 유재석이 자가격리하는 2주 동안 촬영 계획을 전면 취소했다. 향후 방송 일정 또한 유재석의 검사 결과에 따라 변동이 있을 전망이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