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로드' 현우성 "악역임에도 사랑해 주셔서 감사" 종영 소감
2021. 09.10(금) 11:59
더 로드, 현우성
더 로드, 현우성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현우성이 '더 로드 : 1의 비극' 종영 소감을 전했다.

9일 종영한 tvN 수목드라마 '더 로드 : 1의 비극'(극본 윤희정·연출 김노원, 이하 '더 로드')에서 '조상무' 조문도 상무 역을 연기하며 긴장감을 더한 현우성은 10일 소속사 웨이즈컴퍼니를 통해 종영 소회를 밝혔다.

이날 현우성은 "감독님과 작가님과 현장에서 스태프분들을 비롯하여 현장에 함께 한 모든 분들께 감사를 전하고 싶다"라고 운을 뗀 뒤 "맡은 캐릭터가 악역임에도 불구하고 배우로서의 매력을 찾아주시고 응원해 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린다"라고 팬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빠른 시일 내에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리겠다"라고 덧붙였다.

현우성이 맡은 조문도 상무는 서기태(천호진)에 절대복종하는 인물로 냉혈하면서도 충직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스튜디오드래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tvdaily 홈페이지(http://tvdaily.mk.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info@tv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