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옥정' 유아인-김태희, 조선판 '파리의 연인' 주인공 … '싱크로율 100%'
2013. 05.03(금) 16:58
장옥정 유아인 김태희 파리의 연인
장옥정 유아인 김태희 파리의 연인
[티브이데일리 여경진 기자] ‘장옥정’ 유아인과 김태희가 조선판 ‘파리의 연인’ 주인공이 됐다.

3일 SBS 월화드라마 ‘장옥정, 사랑에 살다(극본 최정미, 연출 부성철 이하 장옥정)’ 공식 홈페이지에는 ‘세답방의 연인’이라는 제목의 영상물이 게재됐다.

이 영상물은 유아인과 김태희의 화제의 빗속 키스신을 패러디 한 것으로, SBS 드라마 ‘파리의 연인’ 속 명장면을 재해석해 신선한 웃음을 주고 있다.

영상 속에서 “바보야 왜 말을 못해. 내가 일부러 입은 것 아니라고 왜 말을 못해?”라고 따져 묻는 유아인에게 김태희는 “이 꼴을 하고서 어떻게 그래요?”라고 울며 답하고 있다. 특히 이 모습은 ‘파리의 연인’ 속 박신양-김정은과 놀라운 싱크로율을 자랑해 눈길을 끈다.

또한 우산을 쓰고 뒤에서 지켜보는 동평군(이상엽 분)이 화투의 비광으로 패러디 돼 폭소를 유발하고 있다.

이에 누리꾼들은 “‘파리의 연인’ 음악이 이 장면과 정말 잘 어울린다” “이 대사가 여기에서 쓰일 줄이야” “두고두고 쓰일 명대사”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난달 30일 방송된 ‘장옥정’에서는 이순(유아인 분)과 장옥정(김태희 분)의 가슴 먹먹한 빗속 키스신이 방송되며 본격 궁궐 로맨스의 시작을 알렸다.

[티브이데일리 여경진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세답방의 연인’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여경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유아인 김태희 | 장옥정 | 파리의 연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