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우주연상' 정영주, 오늘(17일) '나이트라인' 출연
2019. 01.17(목) 20:26
SBS 나이트라인, 정영주
SBS 나이트라인, 정영주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정영주가 뮤지컬배우 25년 경력 첫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정영주는 지난 14일 진행된 제3회 한국뮤지컬어워즈에서 뮤지컬 '베르나르다 알바'로 여우주연상을 거머쥐었다.

뮤지컬 '베르나르다 알바'는 20세기 스페인 시인이자 극작가 페데리코 가르시아 로르카의 희곡 '베르나르다 알바의 집'이 원작인 작품이다. 여배우들만 출연하며, 자유를 갈망하는 주체적인 여자들을 그린다는 점에서 의미를 남겼다. 정영주는 다섯 딸의 욕망을 억압하는 미망인 베르나르다 알바 역을 맡았다.

트로피를 받고 환호한 정영주는 "여배우라는 말을 안 좋아한다. 그냥 배우"라고 말해 환호를 받았으며 감동의 수상 소감으로 화제가 된 바 있다. 이에 오는 17일 밤 12시 30분에 SBS '나이트라인' 초대석에 출연해 수상소감에 관련된 진솔한 이야기를 펼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지제공=카라멜이엔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나이트라인 | 정영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