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문복, 전여친 사생활 폭로에 심경 고백 "선은 넘지 말아야지" [전문]
2020. 02.12(수) 10:25
장문복
장문복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그룹 리미트리스 멤버 장문복이 사생활 폭로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장문복은 12일 자신의 SNS에 전 여자친구의 사생활 폭로에 대한 심경이 담긴 글을 게재했다.

해당 글을 통해 장문복은 "짧은 기간 참 많이도 싸웠다. 계속되는 너의 의심과 구속은 좋은 추억마저..."라면서 "당분간 아픔도 남겠지만. 좋아한다는 이유로 서로의 섬은 넘지 말아야지"라고 토로했다.

이어 장문복은 "너와 나의 인연은 여기까지인 것 같다"라면서 "좋아하는 마음이라고 모든 게 용서되는 건 아니야"라고 밝혔다.

앞서 장문복과 교제 중이라고 밝힌 한 누리꾼이 장문복의 사생활을 폭로해 논란이 됐다.

장문복은 케이블채널 Mnet '슈퍼스타K2'와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하며 대중에 얼굴을 알렸다. 지난해 7월 그룹 리미트리스로 데뷔했다.

다음은 장문복 심경 글 전문

짧은 기간 참 많이도 싸웠다. 계속되는 너의 의심과 구속은 좋은 추억마저...

당분간 아픔도 남겠지만.

좋아한다는 이유로 서로의 선은 넘지 말아야지. 너와 나의 인연은 여기까지인것 같다. 좋아하는 마음이라고 모든게 용서되는건 아니야..할많하않.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장문복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