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굿뮤직, '일상속 333챌린지' 마무리…2.6억원 성금품 기부
2020. 12.23(수) 11:59
비지, 타이거JK
비지, 타이거JK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필굿뮤직이 나눔을 실천하며 연말 따뜻한 선행을 이어간다.

타이거JK와 비지는 코로나19 취약계층 돕기 캠페인 '일상속 333 챌린지!'를 통해 모금한 약 2.6억원의 성금품 기부에 함께 했다. 이는 지난 10월 27일 발표된 비지의 '걷자(feat. 타이거JK, 정인)'와 함께 진행된 캠페인으로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경인일보, SK브로드밴드가 공동주최하고, 경기도와 경기도교육청이 후원한 행사다.

비지의 '걷자'는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요즘, 소소한 일상의 소중함을 즐기며 꾸준히 하루를 걸어가자는 메시지를 담은 곡. 코로나19로 지친 일상 속에서 슬기롭게 건강을 챙기고 취약계층을 돕고자 기획된 곡으로, 적십자사와 함께 한 프로젝트 또한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한달 간 앱을 통한 걸음기부 캠페인을 진행한 결과, 2만7000명이 온라인 참여했으며 10억 걸음 기부, 성금품 2.6억원 모집하는 성과를 거뒀다. 해당 성금품은 내년 초 코로나19 취약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앞서 비지와 타이거JK, 비비는 라인콘서트를 열고 10여 곡의 공연과 나눔 토크를 진행하기도 했다.

최근에는 펭수와 함께 멸종 위기종 동물 보호를 위해 세계자연기금(WWF)에 약 5000만원 성금을 기탁했다. 이번 성금은 지난 4월 발매된 '펭수로 하겠습니다'의 음원 수익과 2020년 펭수 달력 수익의 일부를 포함한 금액이다.

필굿뮤직 소속 아티스트들은 연말을 맞아 꾸준히 나눔을 실천 중이다. 필굿뮤직은 올 한해 '필굿쨈스(Feel Ghood Jams)' 프로젝트를 통해 발표한 타이거JK의 '심의에 걸리는 사랑노래(Kiss Kiss Bang Bang)', 비지의 '좋은 게 다 좋은 거', 비비의 '안녕히' 등 총 3곡의 음원 수익 또한 기부한다. '필굿쨈스'는 '누구나 자유롭게'란 주제로 장르, 아티스트 등 협업에 제한을 두지 않은 참여형 음원 프로젝트다.

필굿뮤직의 수장 타이거JK는 "음악을 통한 작은 움직임이지만 어려운 계층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면서 "다들 어렵고 힘든 요즘 상황을 긍정적인 생각과 함께 이겨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필굿뮤직]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비지 | 타이거JK | 펭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