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기 "유깻잎, 좋은 엄마임엔 틀림없어…악플로 상처 주지 않길" [TD#]
2021. 01.19(화) 17:25
최고기, 유깻잎
최고기, 유깻잎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유튜버 최고기가 악플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최고기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모든 사람들이 비난할 때 하는 말보다 지금 글을 올리는 게 더 와닿을 것 같아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라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최고기는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를 통해 비치는 모습으로 3개월이라는 시간 동안 악플에 시달렸지만, 그동안 15년간 방송 기간의 비해서 심적으로 별 타격은 없었다"라며 "오히려 더 알아볼 수 있는 시간을 갖고 잘못을 뉘우칠 수 있는 촬영이라 저의 인생을 한 번 더 돌아보게 됐다"라고 말했다.

"누구의 잘잘못을 따지는 것보다 서로의 미흡한 문제였던 것이 가장 큽니다"라는 최고기는 "'우리 이혼했어요'를 보며 제3자의 입장으로서 느끼게 된 것은 내가 아직 부족한 사람이었다는 것"이라며 "내 가족, 친구 그리고 지인들에게 더 좋은 사람이 되어야겠구나 생각하고 시청하고 있다. 부족한 제가 부족한 글을 쓰고 있지만 방송 하나로 누군가에게 상처 주는 말은 안 해주셨으면 한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최고기는 "분명히 좋은 엄마임은 틀림없는 사람에게 상처가 되지 않게 정중하게 부탁하겠다"라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최고기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유깻잎 | 최고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