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나귀귀' 김기태·윤정수·장성우, 박술녀표 밥상에 감탄 "정말 맛있다"
2021. 03.07(일) 17:34
당나귀귀
당나귀귀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당나귀귀'에서 디자이너 박술녀가 뛰어난 음식 솜씨를 자랑했다.

7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귀')에서는 한복 장인 박술녀와 씨름 트리오 김기태, 윤정수, 장성우의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김기태 감독은 정식 지도자가 된 윤정수 코치와 천하장사 2연패를 달성한 장성우에게 한복을 선물하겠다며 박술녀를 찾아갔다. 박술녀는 세 사람의 한복을 맞추기 전 식사를 대접했다.

얼떨결에 박식당에 입성한 김기태, 윤정수, 장성우는 소고기 떡국, 7색 비빔밥, 파스타를 준비했다. 식사 자리를 빙자한 박술녀의 영업 전략을 본 MC들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

세 사람은 음식을 맛있게 먹으며 박술녀와 대화를 이어갔다. 박술녀는 "왜 이제야 한복을 맞추러 왔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김기태는 "지방에 살다 보니 그런 것 같다"라고 변명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당나귀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기태 | 당나귀귀 | 윤정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