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스테이’ 정유미X박서준, 저녁 영업 마무리
2021. 03.26(금) 21:49
윤스테이
윤스테이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윤스테이’ 정유미, 박서준, 두 사람의 마지막 저녁 영업 준비가 긴장감을 자아냈다.

26일 밤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윤스테이’에서는 출연진 배우 정유미, 박서준 등의 한옥 운영기가 공개됐다.

이날 주방장 정유미, 부주방장 박서준 두 사람은 마지막 저녁 영업 준비를 위해 긴장을 거듭하며 동선, 메뉴를 꼼꼼히 체크했다.

정유미는 밀 전병을 굽는 일이 여전히 쉽지 않다며 우는 소리를 했다. 다행히 밀 전병은 순식간에 열 몇 개가 완성됐다.

박서준은 박서준대로 수육 준비에 바빴다. 수육에 들어가는 다양한 재료를 손질하고, 고기를 넣고 삶는 박서준은 노련한 셰프 그 자체였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N ‘윤스테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서준 | 윤스테이 | 정유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