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데' 장동민 "유세윤 멘탈 약해…'라스' 빠지면 내 자리"
2021. 04.01(목) 15:53
두시의 데이트, 장동민
두시의 데이트, 장동민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코미디언 장동민이 유세윤의 '라디오스타' MC 발탁에 대해 말했다.

1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이하 '두시의 데이트')에서는 장동민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장동민은 최근 유세윤이 '라디오스타' MC로 발탁된 것에 대해 언급하는 뮤지와 안영미에 "사실 제가 '라디오스타' (스페셜) MC를 하고 전 국민이 떠들썩하지 않았냐"고 너스레를 떨면서도 "사실 항상 '라디오스타'랑 '구해줘 홈즈'가 녹화가 겹친다. (라디오스타를) 하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이거는 좀 힘들겠다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장동민은 "이거는 정말 다른 사람이 할 거면 세윤이가 했으면 좋겠다 했다. 유세윤 씨가 멘탈이 약하니깐 다시 빠지면 내가 들어갈 수 있다고 생각했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뮤지는 "녹화 시간이 겹쳐서 유세윤이 들어갔다?"라고 장난스럽게 물었고, 장동민은 "MBC 위에서부터 내려온 거다"라고 농담 섞인 답변을 건네 폭소를 더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FM4U '두시의 데이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두시의 데이트 | 장동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