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아도 꿈결’ 왕지혜·박재정, 한솥밥 식구 될까
2021. 04.05(월) 20:55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속아도 꿈결’ 왕지혜, 박재정, 이들의 향후 가족 복선이 공개됐다.

5일 밤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극본 여명재·연출 김정규) 6회에서는 금씨네 일가 강씨네 강모란(박준금) 아랑출판사 편집장 한그루(왕지혜), 대표 최지완(박재정)의 남다른 정이 클로즈업됐다.

이날 한그루는 최지완과 아들의 이사 준비를 살뜰하게 도와줬다. 평소 능력 있는 대표 최지완과 친구처럼 지내는 그루는 최지완 아들에게 “우리 서서히 친해지자”라고 말했다.

최지완 아들은 그루에게 말 한 마디 안 한 채 입을 꾹 다물고 있었다. 하지만 씩씩하고 싹싹한 한그루는 그런 최지완 아들의 반응에 괘념치 않으며, 따뜻한 태도를 고수했다.

향후 한그루, 최지완, 아들은 한 가족이 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이에 이날 세 사람의 이사 정리는 한 가족에 대한 복선처럼 비춰졌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속아도 꿈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재정 | 속아도 꿈결 | 왕지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