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아도 꿈결’ 박탐희vs양소민, 친구 이상 라이벌 이하
2021. 04.06(화) 21:00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속아도 꿈결’ 박탐희, 양소민 과거 상처가 드러났다.

6일 밤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극본 여명재·연출 김정규) 7회에서는 금씨네 일가 며느리이자 금상백(류진) 아내 인영혜(박탐희), 기유영(양소민) 간 과거 복잡한 앙금이 드러났다.

과거 영혜와 유영은 둘도 없는 친구 사이였지만 한 남자 선배를 좋아했다. 하지만 선배는 유영의 고백을 거절하고 영혜에게 마음이 있음을 전했다.

이 사실을 알게 된 유영은 영혜를 무시하며 “내가 집도 더 부자고 예쁜데 이게 말이 되냐”라고 발악을 했다.

두 사람은 과거 상처로 앙금이 있는 상태였고, 현재 유영은 재활의학과 의사로 일하며 여전히 영혜와 불편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속아도 꿈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탐희 | 속아도 꿈결 | 양소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