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이역' 손현주 "안보현, '이태원 클라쓰' 1회에 나 죽이더라" 농담
2021. 04.10(토) 22:17
간이역
간이역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간이역' 손현주가 배우 안보현과의 인연에 대해 말했다.

10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간이역'에서는 배우 안보현과 임수향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안보현은 손현주와의 인연으로, 임수향은 김준현, 임지연과의 인연으로 '간이역'에 함께했다. 손현주는 안보현에게 "넌 이따 다시 얘기하자"고 농담할 정도로 친분을 과시하기도.

손현주는 "보현이랑은 '이태원 클라쓰'에서 처음 만났다. 그런데 1회에서 날 죽여버렸다. 감독과는 10회 이상 출연하기로 합의를 봤는데, 1회에 보내버렸다. 왜 그랬니. 네가 조치를 취했으면 10회까지 나왔다"라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도 손현주는 "굴러떨어지는 장면을 촬영을 하는데, 정말 많이 굴렀다. 저 아래에서 위에서 연기하는 안보현을 보는데 정말 악을 쓰며 연기하더라. 그걸 보고 '배우의 여러 모습이 있는데?'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후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간이역']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간이역 | 안보현 | 임수향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