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나귀귀' 채현원 안무 감독 "김문정, 눈치 많이 보는 선배"
2021. 04.11(일) 17:34
당나귀귀
당나귀귀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당나귀귀'에서 채현원 안무 감독이 감문정 감독을 언급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귀')에서는 '명성황후' 25주년 공연에 이은 김문정 음악 감독의 새로운 뮤지컬 '그레이트 코멧' 연습 현장이 그려졌다.

이날 뮤지컬 '그레이트 코멧' 출연진들은 채현원 안무 감독 지휘 아래 연습을 진행했다. 그 순간 여느 때처럼 레이저 눈빛을 발사하며 등장한 김문정 감독은 출연진들과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출연진들은 김문정 감독에 대해 "무섭다" "후덜덜하다" "항상 볼 때마다 오디션 보는 느낌이다" "매일이 오디션이다. 매 연습이 오디션인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채현원 역시 경직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채현원은 "사실 뮤지컬 배우로 활동했었다. 당시에도 김문정은 음악 감독이었다. 당연히 제 입장에서 조심스럽고, 눈치를 많이 본다"라고 밝혀 이목을 사로잡았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당나귀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문정 | 당나귀귀 | 채현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