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성유리 "이경규는 츤데레, 여자랑 눈도 못 마주쳐"
2021. 04.11(일) 18:42
집사부일체
집사부일체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집사부일체'에서 그룹 핑클 출신 성유리가 이경규의 미담을 공개했다.

11일 저녁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채널을 고정할 수밖에 없는 이경규 사부의 순도 100% 예능 액기스가 전격 공개됐다.

이날 제작진은 이경규와 멤버들에게 "녹화를 본격적으로 가기 전에 사부님에 대한 미담을 제보해주신 분이 계신다. 어렵게 구해서 전화 연결을 할 수 있게 됐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첫 번째 제보자는 성유리였다. 그는 "데뷔할 때부터 선배랑 방송을 많이 했다. 데뷔한 지 20년이 넘었다. 방송 오래 같이하신 여자분 별로 없지 않냐. 2년 정도 같이 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선배가 겉으로 까칠하시고 악당 이미지를 연출한다. 근데 사실 츤데레다. 여자 게스트 분이나 여자 MC 분들이 오시면, 눈도 잘 못 마주친다. 다가가면 도망가고 그런다"라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집사부일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이경규 | 이승기 | 집사부일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