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이상민X박군, 험난했던 '펜트하우스' 입성기 [TV온에어]
2021. 04.12(월) 05:58
미우새
미우새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미우새'에서 방송인 이상민과 가수 박군이 '펜트하우스' 촬영장에 방문해 잊지 못할 추억을 쌓았다.

11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상민이 '펜트하우스2' 카메오로 출연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이상민과 박군은 차를 타고 어디론가 향했다. 이상민은 목을 풀며 운전을 해 궁금증을 자극했다. 이를 본 박군은 "많이 긴장되냐. 사실 나는 너무 설레서 잠을 못 잤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이상민은 "긴장 안 된다. 그냥 하면 되는 거다. 이런 엄청난 드라마에 내가 카메오 출연하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다"라며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 카메오 출연 소식을 알렸다.

이어 그는 "드라마에는 출연이 세 가지 형태가 있다. 특별출연, 우정 출연, 카메오가 있다. 나는 카메오다. 대부분 카메오는 저명한 인사나 인기 배우들이 하는 거다. 배역은 아직 모른다"라고 덧붙였다.

설렘을 감추지 못하던 박군은 이상민의 복장을 본 뒤 "로건 리(박은석) 복장이다. 제 생각에는 로건 리의 숨겨진 형님 역할일 것 같다"라고 추측했다. 이에 이상민은 "펜트하우스2'가 말미에 접어들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는 "드라마 초반에 들어가는 카메오와 후반에 들어가는 카메오는 좀 차이가 있다고 생각한다. 다음 시즌을 기대하는 사람들에게 기대감을 줘야 한다. 뭔가 이 드라마에 핵심이 되는 중추적인 역할을 맡을 것 같다. 기업의 회장 캐릭터라고 믿는다"라고 설명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미우새

회장님 포스를 뿜어내며 건물 안으로 들어선 이상민은 박군과 함께 대기실로 향했다. 박군은 개인 대기실을 보고 놀라워했다. 그는 "형님 배역 뭐 나올지 진짜 궁금한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상민은 자신감을 드러내며 "주단태(엄기준)가 사실 보통이 아니다. 로건리랑 주단태가 항상 꼬이지 않냐. 내가 그 매듭을 확실하게 풀어주려 온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이후 '펜트하우스2' 스태프는 이상민에게 대본을 건넸다. 마지막 회 대본을 받은 이상민은 "난 그냥 후반부인 줄 알았는데 마지막 회다. 나한테 마지막 회 카메오를 주신 거냐. 시즌3 첫 회로 연결될 수 있다"라고 이야기했다.

마지막 회의 기대감을 안고 배역을 찾은 이상민은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그가 맡게 된 캐릭터는 직원E로, 대사 한 줄과 대사 없는 지문 한 줄이 전부였다. 이상민은 "교도관이다. 안경을 벗어야 될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상민은 촬영 준비를 마치고 엄기준과 마주했다. 특히 그는 엄기준에게 디렉션을 제시해 이목을 끌었다. 촬영에 들어간 이상민은 늘어난 대사에 결국 우유 세우는 실수를 저질렀다. 이에 진땀을 흘린 이상민은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미우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미우새 | 박군 | 이상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