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천우희 "영화 속 강하늘과의 투샷 적어, 홍보하면서 케미 쌓아"
2021. 04.29(목) 14:15
컬투쇼
컬투쇼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컬투쇼'에서 배우 천우희가 강하늘과의 호흡에 대해 이야기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의 '특별 초대석'에서는 영화 '비와 당신의 이야기'(감독 조진모·제작 아지트필름) 주연 배우 강하늘, 천우희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천우희는 강하늘과의 호흡을 맞춘 소감에 대해 "사실 영화에서는 편지를 주고 받는 설정이다보니 내레이션으로 목소리를 많이 들었다. 투샷이 잘 나오지 않는다. 우리는 홍보를 하면서 케미스트리를 더 쌓았던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소희 캐릭터에 대한 애정도 드러냈다. 천우희는 "엄마와 함께 헌 책방을 운영하고 있는 캐릭터다. 영호와 우연히 편지를 주고받으며, 무료한 일상이 재밌어지게 된다"라고 설명했다.

'비와 당신의 이야기'는 우연히 전달된 편지 한 통으로 서로의 삶에 위로가 되어준 영호(강하늘)와 소희(천우희), '비 오는 12월 31일에도 만나자'는 가능성이 낮은 약속을 한 그들이 써 내려가는 아날로그 감성 무비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파워FM '컬투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강하늘 | 천우희 | 컬투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