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쇼' 김다현 "父 김봉곤 훈장의 권유로 노래 시작"
2021. 06.21(월) 11:43
김다현
김다현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라디오쇼'에서 가수 김다현이 아빠 김봉곤 훈장을 언급했다.

21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이하 '라디오쇼')의 '직업의 섬세한 세계' 코너에는 가수 양지은, 홍지윤, 김다현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김다현은 아빠 김봉곤 훈장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그는 "노래를 하게 된 것도 아빠의 권유로 시작했다. 4살 때 판소리 하는 언니를 보고 흥얼흥얼 거렸는데, 그 모습을 본 아빠가 재능 있다고 하셨다"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김다현은 "지금까지 여기에 올 수 있던 게 모두 아빠 덕분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언니는 지금 파스텔 걸스로 활약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양지은, 홍지윤, 김다현은 지난 3월 종영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미스트롯2'에서 121인의 치열한 경쟁률을 뚫고, 진선미에 나란히 오르며 송가인, 임영웅을 잇는 차세대 트롯 주자로 떠올랐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싱글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다현 | 라디오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