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케이 광자매' 고원희, 전혜빈에 거짓 임신 들통
2021. 07.25(일) 22:24
오케이 광자매
오케이 광자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오케이 광자매' 고원희의 거짓 임신이 들통났다.

25일 밤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오케이 광자매'(극본 문영남·연출 이진서) 37회에서는 이광식(전혜빈), 이광태(고원희) 자매가 부부동반 신혼여행을 즐기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광식과 이광태, 한예슬(김경남), 허기진(설정환)은 저녁 식사 후 노래방을 찾았다. 네 사람은 무아지경으로 춤을 추고 노래를 부르며 즐겼다.

한예슬과 허기진이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이광식은 이광태에게 "너 임신한 거 아니지?"라고 물었다. 앞서 이광태는 허기진과의 결혼을 허락받기 위해 임신했다고 거짓말 한 바 있다.

이광식은 이광태에게 "임산부가 방방 뛰는 게 말이 되냐. 진작 눈치 챘는데 네가 말해주길 기다렸다. 솔직하게 말해라"고 했다. 이에 이광태는 고개를 끄덕이며 거짓 임신을 인정했다.

이에 이광식은 "일 났다. 너 어쩌려고 그러냐. 들통나면 어떡하냐. 아버지는 그렇다 치고 너희 시댁 식구들은 어쩌려고 그러냐"고 다그쳤다.

이광태는 "빨리 임신하면 된다. 오늘 가서 지금 당장"이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이광식은 "그게 네 맘대로 되는 일이냐"라고 이광태를 한심하게 쳐다봤다.

이에 이광태는 "걱정 마라. 올 때는 둘이 왔지만 올라 갈 때 셋이 되기로 약속했다"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오케이 광자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오케이 광자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