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빈, 코로나19 음성 판정 "방역 지침 준수할 것" [공식입장 전문]
2021. 07.27(화) 11:33
박은빈
박은빈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배우 박은빈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나무엑터스 측은 27일 "'연모'의 야외 촬영에 참여했던 보조 출연자 중 한 명이 전날 코로나19 확진 판정 통보를 받았다. 이에 박은빈은 보조 출연자 분과 동선이 겹치지는 않았으나 현장 전수 조사 차원의 선제적 대응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으며 이날 음성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당사는 앞으로도 보건 당국의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소속 배우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만전을 기하겠다. 또한 확진된 출연자분의 쾌유를 기원한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4일 KBS2 새 드라마 '연모' (극본 한희정 연출 송현욱) 촬영에 참여한 보조 출연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촬영 동선이 겹친 스태프, 연기자, 소속사 관계자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다.

이하 나무엑터스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나무엑터스입니다.

KBS드라마 '연모'의 야외촬영에 참여했던 보조 출연자 중 한 명이 어제(26일) 코로나19 확진 판정 통보를 받았습니다. 이에 박은빈 배우는 보조 출연자 분과 동선이 겹치지는 않았으나 현장 전수 조사 차원의 선제적 대응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으며, 오늘(27일)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보건 당국의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소속 배우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또한 확진된 출연자분의 쾌유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은빈 | 연모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