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홍석천 "임영웅, 잘 될 거란 확신 있었다"
2021. 08.04(수) 22:37
뽕숭아학당
뽕숭아학당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뽕숭아학당'에서 방송인 홍석천이 가수 임영웅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4일 밤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뽕숭아학당'에서는 '뽕면가왕' 특집이 방송됐다.

이날 세 번째 '뽕면가왕' 무대에는 '아찔한 매력 감별사'라는 독특한 이름을 가진 복면가수가 올랐다.

이어 '아찔한 매력 감별사'는 남다른 흥을 뿜어내며 '난 괜찮아' 무대를 완성했고, 이를 본 장민호는 "가수 같진 않다"고 추측했다. 정동원은 "코 막힌 소리가 최준 같기도 하다"고 말했고, 영탁은 "빡구(윤성호) 형 아니냐"고 의심했다.

곧 복면 뒤에선 예상치 못한 인물이 등장해 시선을 끌었다. 바로 홍석천이 등장한 것. 홍석천은 복면을 벗자마자 "우리 영탁이 잘 지냈니?"라며 '시절 인연' 정체를 공개했다. 임영웅은 "예전에 '판타스틱 듀오'에 나갔었는데, 홍석천 형님이 정말 응원을 많이 해주셨다"라고 설명했고, 홍석천은 "내가 키우겠다고 하기도 했었다. 이 친구는 박현빈보다 잘 될 거라고 했었는데, 진짜 영웅이 되어서 돌아왔다"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뽕숭아학당
싸이월드공감